[웅선의원] 탈모치료 - 웅선클리닉
 







 
작성일 : 16-08-09 18:49
사고를 당한 부위의 모발이 자랄까
 글쓴이 : 웅선클리닉
조회 : 2,350  



탈모백문백답.jpg

 
사고를 당한 부위의 모발이 자랄까
 

<사례>

35세 여성입니다. 이사를 할 때 서랍장 모서리에 부딪쳐 두상 왼쪽 부분에 가로 4cm 세로 2cm 정도 상처가 났습니다. 살이 헤어져 모발에 손상이 있었습니다. 상처 부위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 좋아졌는데, 모발이 다시 자랄 수 있을까요.

<홍성재 박사 의견>
먼저, 의견을 말씀 드립니다. 모낭이 손상됐으면 탈모가 일어날 수 있고, 모낭이 영향 받지 않았으면 머리카락이 다시 정상적으로 자랍니다. 피부가 헤어질 정도이면 큰 외상입니다. 이 경우 두피 안의 모낭 손상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탈모는 반흔성 탈모와 비반흔성 탈모가 있습니다. 반흔성 탈모는 모낭이 파괴돼 모발을 영구적으로 잃는 것이고, 비반흔성 탈모는 모낭이 보존돼 모발을 되살릴 수 있는 경우입니다. 반흔성은 사고나 심한 염증 등이 주원인이고, 비반흔성은 남성형, 여성형 (FPHL)탈모 등입니다. 유전이나 환경에 의한 모발탈락 대부분이 속합니다. 그러나 유전성 탈모 등도 피지 과다 분비나 청결의 문제로 두피에 염증이 생기고, 관리를 잘못하면 모공이 소실될 우려도 있습니다. 
 
문의한 분은 상처로 인해 일단 모발이 타격을 입었습니다. 만약 상처 부위에 흉터가 남으면 모공이 손상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비록 사고로 인해 모발이 일시적으로 약해졌다 해도 흉터가 남지 않으면 모발이 다시 자랄 수 있습니다. 모낭이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백문백답94.jpg

두상에 사고를 입은 경우는 상처가 남는 반흔성 탈모가 많습니다. 그러나 모낭은 잘 손상되지 않습니다. 1차적으로 모발로부터, 2차적으로 두피로부터 보호받는 덕분입니다. 가끔 머리채를 잡혀 모발이 손상된 분도 있습니다. 뽑힌 머리카락을 보고 모낭 손상을 걱정합니다.

 

건강한 사람은 한두 번 머리채 잡혔다고 탈모까지는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머리채를 잡혀 머리카락 몇 올이 빠진 정도로는 모낭이 거의 영향 받지 않기 때문입니다.  다만 이식수술 직후나 모발이 극히 약할 때 머리카락을 뽑히면 아주 위험합니다. 모근이 제대로 정착되지 않은 상태라면 심각하게 훼손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홍성재 웅선클리닉 원장>
  
※ 홍성재 박사의 탈모100문100답 컬럼은 환경미디어에 연재되고 있습니다.

 
   
 

푸터